Skip to conte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일상
2008.04.11 18:07

1,400년 고찰 안적사

profile
조회 수 3653 추천 수 7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어린시절 반송에 살때 여러번 놀러갔던 유서깊은 안적사 입니다.
그때는 반송 뒷산으로 구불구불 험한 오솔길을 따라

산을 몇개 넘고 한참을 고생해서 산행을 해야만 겨우 갈수 있었던 곳입니다.

한번 가기가 쉽지 않은 곳이었죠. 지금은 넓은 포장길도 있고

기장에서 가는 길이 새로 생겨 가기가 아주 편리하고 쉽습니다.
현재는, 기장도로로 해서 많은 사람들이 찾아가는 곳이죠.
규모는 작아도 천년이 훨씬 넘은 유서깊은 고찰입니다. 범어사의 작은 절이라고도 하죠.
 

 

안적사 대웅전 중단

대웅전

보림원 삼성각

삼소실

설현당 종각

천왕문

앵림산 안적사 입구  

 

   

 








 

대한불교조계종 제14교구 본사 범어사의 말사인 안적사는 부산광역시 기장군 기장읍
내리 692번지 앵림산(鶯林山, 일명 장산) 기슭에 위치해 있다.

승용차편

안적사는 해운대에서 송정터널을 지나 송정삼거리에서 기장 가는 국도를 가다보면 오른쪽으로
삼양라면 공장이 나오는데 여기를 지나 신호등 앞에서 좌회전을 하면 제대로 접어든 것이다.
여기가 소정마을인데 마을을 지나 내동 방향으로 4.5km정도 비포장도로를 가다보면
인공저수지를 만나게 되고 계속 오르다 보면 안적 청정도량에 들 수 있다.

반면 동래 쪽에서 안적사를 찾아올 때는 충렬로타리에서 반송 쪽으로 가다 반송에서 반송우체국을
보고 일단 우회전을 하면 영산대 반송캠퍼스(옛 성심외국어대학)길이다. 가파른 길을 계속 오르다 보면 예비군 훈련장이 나오는데 여기를 통과해 콘크리트 포장도로를 구불구불 타고
3km정도 산길을 가다보면 안적사에 당도할 수 있다.

대중교통편

대중교통 편은 썩 좋지 않다. 택시를 타고 오르기도 힘들다. 단지 반송동에서 하루2번 운행하는
사찰소유의 셔틀버스만 운행할 뿐이다. 아직 사찰까지 도로가 놓여 있지 않아 조금은 불편하나
유서깊은 산사를 찾는 맛은 이보다 더 할 수 없다.

「기장현읍지」에 안적사는 현청에서 남쪽으로 10리에 있는 앵림산에 있다고 하여 옛부터 기장현의
4대 명찰(선여사:멸실, 취정사:멸실, 안적사, 장안사:척판암 포함)로 기록되어 있다. 신라의 원효대사가 창건하였다고 전하여지고 있는데 사찰의 규모가 어떠하였는지 알 수가 없다.
안적사의 창건을 전하는 설화가 있는데 그 내용을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유구한 역사를 가진 본 안적사는 신라 30대 문무왕 원년(서기 661년)에 원효스님과 의상스님이
수도의 길을 찾아 명산을 순방하여 정진에 전념하던 시절, 이곳 동해가 훤히 바라보이는 장산기슭을
 지나갈 때 숲 속에서 난데없는 꾀꼬리 떼들이 모여 날아와 두 스님의 앞을 가로 막으며
어깨와 팔에 안겨 평화롭게 보이는 것을 보고 이곳이 보통 상서로운 곳이 아니라는 것을 알고
원효조사께서는 지금의 안적사터에 가람을 세웠으니 이것이 처음 안적사가 창건된 것으로
개산조(開山祖)가 원효(元曉)스님이다.

어느날 두 스님을 똑같은 시각에 공부를 시작하여 누구든지 먼저 오도(悟道)를 하게 되면
만나자고 맹세하고 조금 떨어진 곳에 토굴을 지어 피나는 정진의 세월을 보낸 두 스님은 성불에
입문하신 어느 날 의상조사께 천녀(天女)가 나타나 천공(天供)을 매일 사시(巳時)에 올리게 되었다.

의상스님은 원효스님에게 자랑하고 싶은 마음으로 원효스님를 청하여 같이 공양하자며 천공을
같이 하려는데 천녀가 나타나질 않았다. 원효스님은 기다리다 그냥 토굴로 돌아가야겠다고 하고
내려간 뒤에 천녀가 천공을 가지고 나타났다. 의상스님은 심히 천녀를 나무라니 천녀가 하는 말인즉,
이곳 가람 주위에 화광(火光)이 가득 차있어 무서워 올 수가 없었다고 했다.

그때 의상스님은 원효스님의 신통으로 의상스님의 교만한 마음을 알고 금강삼매화(金剛三昧火)를
놓은 것이었다. 의상스님은 원효스님의 도력이 자기보다 훤씬 높다는 것을 알고 교만하지 않고
원효스님을 사형(師兄)으로 정중히 모셨으며 이곳에 수선실(修禪室)을 넓혀 큰 가람을 신축하여
금강삼매론경등일심법계(金剛三昧論經等一心法界)의 진리를 후학에게 설파, 지도했다.
이후 처음 꾀꼬리를 만난 산을 앵림산이라 임하고 이 곳에서 정진하여 안심입명(安心立命)의 경지를 요달해 적멸상(寂滅相)을 통관했다 하여 절이름을 안적사라 부르게 됐다고 한다.

이후 원효스님이 창건한 안적사는 전국에서 수선납자(修禪衲子)들이 구름 모이듯 하여
남방수선제일도량(南方修禪第一道場)으로 그 이름을 떨쳐왔다고 한다.

그런데 이 안적사 창건설화는 「삼국유사」에 실려 있는 의상스님 관련 설화의 내용과 주인공만
차이가 있을 뿐 얘기의 뼈대는 거의 같다. 얘기는 다음과 같다.

옛날의 의상 법사가 당나라에 들어가서 종남산 지상사(至相寺) 지엄존자(智儼尊者)가 있는 곳에
이르니, 그 이웃에 도선율사(道宣律師)가 있었다. 늘 하늘의 공양을 받고, 재를 올릴 때마다 하늘의
주방에서 음식을 보내왔다. 하루는 도선율사가 의상법사를 재에 청했다.
의상이 와서 자리에 앉은 지가 오래 됐는데 하늘의 공양은 때가 지나도 이르지 않았다.
의상이 빈 바리때로 돌아가니 천사는 그제서야 내려왔다.

율사가 물었다. “오늘은 어째서 늦었소?” 천사는 답했다. “온 골짜기에 신병(神兵)이 가로막고 있으므로 들어오지 못했습니다” 그제서야 율사는 의상법사에게 신의호위가 있음을 알고 그의 도력이 자기보다 나음에 굴복하여 그 공구(供具)를 그대로 남겨두었다가 이튿날 또 지엄과 의상 두 대사를 재에 청하여 그 사유를 자세히 말했던 것이다. 의상법사는 도선율사에게 조용히 말했다. “율사는 이미 천제의
존경을 받고 계시다니, 듣건대 제석궁에는 부처님의 마흔 이(齒) 가운데 한 어금니가 있다고 하니
우리들을 위해 천제에게 청해서 그것을 인간에게 내려 보내어 복받게 하는 것이 어떻습니까?”
그 후에 율사는 천사와 함께 그 뜻을 상제에게 전했더니 상제는 7일을 기한으로 의상에게 보내주었다.
의상은 예를 행하고 이것을 맞이하여 대궐에 모셨다.(「삼국유사」권3, 탑상4 전후소장사리)

안적사 창건설화는 이 내용을 그대로 차용하되 등장인물을 의상과 도선 대신에 원효와 의상에 대한
원효의 우월성을 강조했던 것이다. 이는 곧 당대 쌍벽을 이루었던 의상대사와의 비교를 통해 안적사를 창건했다는 원효의 불교사상이 더욱 심오하다는 점을 표현하고자 했던 것으로 보인다.
또한 안적사 창건설화가 후대에 만들어진 설화라는 점은 원효와 의상이 성종 도입 후에나 가능한
수선(修禪)에 힘썼다는 것에서도 잘 나타나 있다.

안적사는 또한 임진왜란 때 군사적 거점으로 활용되기도 했다. 「기장현읍지」에 따르면 최개동이란 기장음 내리 출신 사람이 임진왜란 당시 가족들과 앵림산 안적사 일대로 숨어들면서 왜적들에게
대항했으며 국왕도 큰 공신으로 봉했다고 전하고 있다.

이를 통해 보면 안적사는 임란 당시에도 존재했음을 알 수 있으며 동래 지역의 범어사가 그러했듯이 왜구의 침탈이 잦았던 변경지역에 사찰을 세움으로써 부처님의 힘으로 왜적을 막으려 했고 아울러
왜적의 침입을 막는 실질적인 군사 거점으로 활용되기도 하였음을 유추할 수 있다. 따라서
안적사는 선승들의 수행처임과 동시에 호국도량의 역할을 수행했을 것으로 짐작된다.

또 한가지 창건설은 반송2동 운봉 부락 뒷산인 개좌산 중턱에 운봉사라는 고려시대의 절터가 있다.
현재 석탑의 옥개석을 비롯해 기와, 토기, 청자 등의 파편이 있다. 옥개석의 양식으로 미루어 볼 때
창건시기를 신라 말 고려 초로 추정할 수 있는데 일부 주민들은 이 운봉사가 임진왜란으로 폐사되자
기장으로 옮겨와 절 이름을 안적사로 바꾸었다는 말도 하고 있으나 역시 확실한 근거는 없다.

어쨌든 현재의 안적사 경내에 들어서면 예전의 사찰 규모가 어떠했는지 짐작하기 어렵다.
문무왕 원년(661) 원효스님의 창건 이후 조선 선조 25년(1592)에 임진왜란으로 전소된 사찰을 범어사 묘전화상(妙全和尙)이 중건했고 동치(同治) 12년(1873) 계유 11월 15일 대웅전, 수선실 등을
경허(慶虛), 해령(海嶺)스님이 3차로 중수했다. 지금 대웅전에 봉안된 아미타 삼존불상은
바로 묘전스님이 장창할 당시에 조성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그러나 안적사는 해방 후 거의 폐사가 되고 소실되었던 것을 1973년 3월 1일 덕명스님이 대웅전,
삼성각, 수선실 2동, 사천왕상, 범종, 후불목탱화, 지장목탱화. 신중목탱화, 요사채, 종무소 등을 다시
중건하여 지금에까지 이르고 있으며 덕명스님이 지난 2003년 입적한 이후
상좌인 법안스님이 주지로 주석하고 있다. 다시 말해 지금의 안적사는
덕명스님의 불사에 대한 원력으로 이루어진 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것이다.

글 발췌 : http://www.koreatemple.net

저작권 ⓒ 게시자

Who's 장년

profile

인생은 아이러니한 것인가? 청년층들에게 조차도 정의가 사라지고 없는 나라.
약자를 짓밟고 오로지 자신의 이익과 편의만 추구하는 이기적이고 기회주의적인 국민.
반역자 매국노들의 부귀영화를 위해 국민들에게 빨갱이 좌파 종북몰이를 하며 보수 흉내만 내는
가짜 보수 수구꼴통 친일파 매국노 인간들이 모조리 척결되는 그 날까지...

  • 아!옛날이여 2008.04.13 15:58

    헉! 안적사가 1400년 고찰? 원효대사가..전혀 몰랏었네요.
    그냥 얼마안된 보통 절인줄 알았더니 그야말로 문화재급이네요. 안적사 보니 너무나 반갑네여.
    반송살때 어릴대 몇번가고 소풍때도 갓었나?모르겠지만 하여간 너무 반갑네요.
    길도 생기고 많이 좋아졋구나.언제한번 곡 가봐야겠다.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1. No Image notice

    페이스북 계정도 전부 차단. 한국에서 일본을 비판하는 사이트는 폐쇄.

    끼리넷 게시물을 페이스북 그룹들에 공유하는 계정이 5개째 강제삭제 및 차단 당함. 2~3년 전부터 kkili.net의 게시물을 페이스북 정치커뮤니티 그룹들에 계속 공유를 했었는데 게시물 공유를 올릴때마다 친일파 토착왜구들의 신고가 줄기차게 이어졌다. 페북...
    Date2020.08.03 By끼리 Reply3 Views5093 Votes179
    read more
  2. notice

    오만한 네이버의 치졸한 웹문서 검색 차단.

    오만한 네이버의 정치 성향은 극우 가짜 보수들이 장악하고 극우들의 놀이터라는 것도 알고 있었다. 극진보 성향의 사이트들은 블랙 리스트에 올려 웹문서를 검색에서 차단하여 죽여버린다는 웹마스터 경험자들의 말을 들었다. kkili.net도 네이버 검색에서 웹...
    Date2019.10.09 By끼리 Reply14 Views13849 Votes895 file
    read more
  3. notice

    유튜브 동영상 주소만 입력시에는 유튜브 플러그인에 입력하세요.

    유튜브 iframe 소스코드를 입력하면 썸네일이 생성되지만, 동영상 주소만 입력하면 자동 재생은 되지만 썸네일이 생성되지 않습니다. 도구 모음에 있는 유튜브 플러그인에 동영상 주소를 입력하면 썸네일이 생성 됩니다. 모바일은 오른쪽 상단 툴바 버튼을 클...
    Date2019.04.05 By끼리 Reply0 Views4061 Votes3 file
    read more
  4. 컴컴한 골방에서..

    컴컴한 골방에서.. 시월도 가고 11월이 왔습니다 아침 저녁으로 제법 선선함을 느끼게 하네요 올해도 한해를 마감하는 년말이 어김없이 찾아오고 있습니다 얼마 남지 않았네요 엇그제 년초인 것 같더니 어느새 년말이 코 앞에 다가와 있습니다 피로가 덜 가신...
    Date2008.11.03 Category일상 By하얀돌 Reply0 Views3484 Votes36
    Read More
  5. A Fistful Of Dollars 1964 (황야의 무법자)

    한국 개봉시 제목 : 황야의 무법자 원래는 제임스코반이 주인공으로 낙점 되었으나 미국이 아닌 인지도가 낮은 이탈리아 감독이 미국 서부영화를 만든다는게 좀 못 미더워서 거부를 하여, 할수없이 무명 이었던 클린트 이스트우드를 주인공으로 해서 만든 영...
    Date2008.08.28 Category영화 By장년 Reply0 Views8336 Votes168
    Read More
  6. For a Few Dollars More 1965 (석양의 건맨)

    한국 개봉시 제목 : 석양의 건맨
    Date2008.08.28 Category영화 By장년 Reply0 Views6273 Votes176
    Read More
  7. The Good The Bad And The Ugly 1966 (석양의 무법자)

    한국 개봉시 제목 : 석양의 무법자
    Date2008.08.28 Category영화 By장년 Reply0 Views6913 Votes129
    Read More
  8. A Fistful Of Dollars 1964 OST (황야의 무법자)

    한국 개봉시 제목 : 황야의 무법자 원래는 제임스코반이 주인공으로 낙점 되었으나 미국이 아닌 인지도가 낮은 이탈리아 감독이 미국 서부영화를 만든다는게 좀 못 미더워서 거부를 하여, 할수없이 무명 이었던 클린트 이스트우드를 주인공으로 해서 만든 영화...
    Date2008.08.24 Category영화 By장년 Reply0 Views15773 Votes152 file
    Read More
  9. For a Few Dollars More 1965 OST (석양의 건맨)

    한국 개봉시 제목 : 석양의 건맨
    Date2008.08.24 Category영화 By장년 Reply0 Views14950 Votes197 file
    Read More
  10. The Good the Ugly the Bad 1966 OST (석양의 무법자)

    한국 개봉시 제목 : 석양의 무법자
    Date2008.08.24 Category영화 By장년 Reply0 Views15179 Votes170 file
    Read More
  11. No Image

    주식투자의 입문 2 - 주식투자의 매력

    주식투자의 입문 2 - 주식투자의 매력 주식투자로 가장 기대하는 것은 가격상승이익 입니다만, 그 외에도 여러가지 매력이 있습니다. 1) 배당금, 주주우대제도, 주식분할 주식투자의 매력 첫째는 배당금으로 주주에게 환원되는 이익입니다. 투자액에 대한 비율...
    Date2008.04.14 Category재테크 By장년 Reply0 Views8990 Votes94
    Read More
  12. No Image

    주식투자의 입문 1 - 주식은 저축 수단으로만 생각해야 한다

    주식투자의 입문 1 - 주식은 저축 수단으로만 생각해야 한다. 현대는 자산운용의 선택의 폭이 넓어져 안전성이나 수익성의 밸런스를 고려한 효율적인 자산운용이 요구되고 있다. 주식투자는 일반 저축에서는 볼수 없는 배당금이나 가격상승이익등의 매력이 있...
    Date2008.04.14 Category재테크 By장년 Reply0 Views9232 Votes98
    Read More
  13. 1,400년 고찰 안적사

    어린시절 반송에 살때 여러번 놀러갔던 유서깊은 안적사 입니다. 그때는 반송 뒷산으로 구불구불 험한 오솔길을 따라 산을 몇개 넘고 한참을 고생해서 산행을 해야만 겨우 갈수 있었던 곳입니다. 한번 가기가 쉽지 않은 곳이었죠. 지금은 넓은 포장길도 있고 ...
    Date2008.04.11 Category일상 By장년 Reply1 Views3653 Votes7
    Read More
  14. No Image

    생각지도 못햇던 여성을 사랑하게 되었습니다.

    난, 나이트클럽이나 카바레등의 여러 유흥업소는 정말 싫어합니다. 그안은 전부가 거짓으로 뽐내는 세계이며 허세가 많기 때문입니다. 그런 유흥업소를 아주 싫어하며, 그런곳에서 일하는 여성들도 아주 싫어합니다. 만남 사이트나 미팅 사이트 같은곳들을 둘...
    Date2008.04.10 Category일상 By하얀밤 Reply1 Views9814 Votes27
    Read More
  15. No Image

    경영학을 겸비한 영업학의 1년제 영업 전문학교

    예를 들어 경리나 기술개발등의 전문학교는 많은데도 불구하고 왜, 영업의 전문학교는 없는 것인지. 그것은, 영업에는 이렇게 저렇게 해야 한다는 정답이 없기 때문이며 화법도 여러가지가 많지만, 그렇게 했다고 해서 확실히 계약을 할수 있는 것도 아니다. ...
    Date2008.04.10 Category아이디어 By장년 Reply0 Views4142 Votes24
    Read More
  16. No Image

    나의 내면의 도전은 계속 된다.

    다음 생에 다시 태어난다면, 나는 핸섬하고 멋지고 훤칠한 청년이 되고 싶다. 그렇지만, 지금은 현실에 만족하며 나의 내면을 닦고 싶습니다. 어떻게 닦으면 좋은것인지를 나름대로 생각해 봣습니다. 명확한 목표와 나의 꿈, 희망을 가지고 달성할때까지 절대 ...
    Date2008.04.10 Category일상 By청솔 Reply0 Views2514 Votes16
    Read More
  17. No Image

    사람은 사랑을 하면 왜 감동을 받게 되는것이죠?

    사람은 사랑을 하면 왜 감동을 받게 되는것일까요. 보는 것, 듣는 것, 묻는 것 모두에 대해서 왜 마음이 이정도로 솔직해질수 있는것일까요. 그리고, 걷잡을수 없이 황홀한 마음에 넘쳐 흘러 떨어지는 눈물이 나를 한층 더 괴롭힌다. 만나고 싶은... 만나고 싶...
    Date2008.04.10 Category일상 By미미 Reply1 Views9861 Votes49
    Read More
  18. No Image

    투표하고 쉬는날 먹을것이 없다.

    먹을만한 음식이 있는것도 아니고 비도 오고 슈퍼에도 가고 싶지는 않고, 어떡하든 있는것 한도내에서 오늘을 넘기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_^!) 음,,냉장고는 훌륭한데 조미료 정도 밖에 들어있는것이 없네요. 평상시라면 준비되어 있어야할 라면도 오늘은 ...
    Date2008.04.09 Category일상 By1004 Reply1 Views4868 Votes46
    Read More
  19. No Image

    아십니까? 변의 모양으로 건강을 유지 한다

    우리 몸속의 장 안에는 약 300종류의 약 100조 마리 무게 약 1kg의 장내 세균이 자리 잡고 살고 있습니다. 또, 변은 3분의1이 장내 세균의 사체입니다. 이 엄청난 방대한 수의 장내 세균의 증식과 세균사체의 반복은 인체에 여러가지 영향을 줍니다. 그러므로,...
    Date2008.04.09 Category건강 By장년 Reply1 Views59809 Votes2426
    Read More
  20. No Image

    우리 발효식품들은 유산균 천국이다

    약은 바로 증상을 억제해 주는 역할은 하지만 증상을 고치는 것은 아닙니다. 또 부작용도 항상 따라 다닙니다. 유산균을 먹고 아픈 신체의 증상이 빨리 개선 된다고는 할수 없지만, 계속 반복해서 섭취를 하면, 근본적으로 건강한 신체로 만들어 주는 것이기에...
    Date2008.04.09 Category건강 By장년 Reply0 Views55049 Votes2356
    Read More
  21. No Image

    아내에게 폭력을 가했던 일을 진심으로 참회하고 있습니다.

    예전의 일입니다만, 내가 힘들때 몇달정도 아내에게 폭력을 가했던적이 있었읍니다. 아내에게 아무리 힐책하는 잔소리를 들어도 폭력만은 휘두르지 않았어야 했다. 그때는 아내도 나와 함께 있으면 항상 긴장이 되었다고 합니다. 아이들에게도 폭력의 모습을 ...
    Date2008.03.30 Category일상 By카마초 Reply1 Views8590 Votes20
    Read More
  22. No Image

    사과하고 싶은 러브레터

    돌이켜보면 러브레터를 받았던적이 몇번인가 있었습니다. 그 중의 하나가 지금까지 기억이 나며 아주 미안한 마음이 듭니다. 막 고등학교 입학했을때 중학교때부터 알던 남학생이었는데 가정환경도 그다지 좋지 못하고 공부도 좀 못하는 편이었고 한 아이로부...
    Date2008.03.30 Category일상 By슈. Reply1 Views9888 Votes118
    Read More
  23. 중국역사의 4대미인 - 폐월(閉月) 초선(貂蟬)

    폐월(閉月) 초선(貂蟬) 달이 부끄러워 얼굴을 가리다 초선은 삼국지 시대인 동한 말년 왕윤의 가기(요즘의 가수)였다. 삼국지 초반에 나오는 희대의 동한왕조 간신 동탁에게 발견되어 정쟁에 이용되는 운명에 처한다. 이른바 달밤에 분향하고 하늘에 기도 하...
    Date2008.03.28 Category잡담 By왕이다 Reply1 Views2941 Votes3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Next
/ 15

최근 글

최근 댓글

       
운영원칙   개인정보취급방침       ⓒ 각 게시물 저작권리와 책임은 글쓴이 게시자에게 있습니다

kkili@kkili.net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